배트남 하노이 세쨋날

오프 카지노 후기

배트남 하노이 세쨋날

0 542 2020Tue, 09 Jun 2020 00:00:00 +0900am612Asia/SeoulTue, 09 Jun 2020 00:00:00 +0900Asia/Seoul09
아침이 밝았다 내옆에는 그녀가 누워 있었다나는 눈을뜨자 말자 그녀와 또한번  응응을하고 씻고 아침겸점심을 먹으러갔다 간단하게 강호동 삽겹살집이 있길래 거기서 대충식사를하고 그녀를 보냈다 크라운호텔을 가기 위해서였다 그녀를 데리고 갈려했는데 내국인은 출입이 되지않는다고 하였다 12시쯤 크라운 호텔에 다시 들어갔다 오늘은 입구에서 어제와는 다른 남자가 입구에서 나를 맏이하였다 기분이 별로였다 느낌이 쎄했다 일단 지하이층 바카라 테이블로 찻아 앉았다 100달러짜리 지폐는 기계에 바로 넣을수있어서 일단 오백달러를 넣고 배팅을 했다 죽었다 기분이 묘했다 느낌도 쎄하니 별로였다 이번엔 천달러를 넣었다 어제 이긴금액이 있어서 별 신경은 쓰지않았다 천달러배팅을 했다 젠장 이건 역시나 혹시나 또 틀렸다 마음을 추스리고 다시배팅을 하려고 아가씨를 불럿다 삼천달러 티켓을부탁했다 백달러 서른번 넣기에는 힘들듯하여 자 이제 정신차리고 마음을 가다듬고 핸드폰 스탑워치를 켯다 나오는데로 또다시 배팅을 하였다 삼천달러 플레이 오백달러 고정 벳으로 먹죽 먹죽 하다 오링이 낮다 큰 시간이 흐른것도 아니였다 멈출수 없는 본능이 눈을뜨고 이네 연속적으로 벌었던 모든 금액과 가지고있던 모든 금액이 다 탕진되었다 정신을 차릴수가 없었다  별의별 생각이 다들었다 아 그냥 바카라 하지않고 그돈으로 일주일간 제미나게 놀걸 아 눈앞이 깜깜 해졌다 이제 남은건 카드에 약 삼백정도 이걸 여기서 배팅을 하냐 아님 이돈으로남은기간을 즐기다가 가냐생각을하다 에이 삼백가지고 무슨 부귀영화를 누리겠냐 이러면서 삼천달러 빡빡 긁어서 넣었다 이젠 진정 승부다 시간은 세시를 향하고있었다 이때 친구가 전화가 왔다 느낌이 않좋았다 겜중 전화가 오면 매가 죽는경우가 많앟다 그래서 웬만하면 비행기 모드로 해놓고 하는데 깜빡했었다 대충 통화하고 어제 있었던 일 얘기하고 전화를 끊었다 스톱워치를 켜고 주문을 외웠다 나는 가끔 게임이 되지않을때 나만의 혼자말 주문을 외우곤한다 다른 사람이 들을까 조그마케 외우면서 스톱워치를 굴렸다내 기억에 그날 장줄을 먹었는데 시작부터 스탑워치가 한가지 배팅이 계속나와서 네번을 먹고 그이후에는 줄은 꺽지않는다해서 줄을탓다 정확히8개가 나왔다 일단 4천불빼고 이천오백불은그대로 남겨주고 긴장을풀고 게임에 임했다일단 그래도 사천불을 빼놔서 마음이 놓였다 그리고 계속 게임을 임했는데 시간이 다섯시쯤 되는 쯤 나에게는 일만불 가량 다시 머니가 모이게되었다두번와서 이정도면 나름 선방했다 생각하고 출금을 하였다 정확히 얘기하자면 고정벳하다 승승자구해서 천불 천오백불 막때렸다 쑥쑥 올라가서 만몆천불있을때 만불뺄거라 생각하고 남은 이천몇백불 다때리고 틀려서 딱 그순간 일어섯다 저녁은 친구랑 먹기로해서 돈도따고해서 그 유명한 고깃집 옆에 대게 파는곳이 있었다 하노이는 강쪽이라 대게가 대게 비쌋다 친구와이프 나 친구 세명에서 먹었는데 오십만원 넘게 나왔다 한국보다 더비싼듯했다 많이먹지도 못했는데식사가 끝나고 나는 좋은기분으로 다시 호텔로향했고 어제 그여자에게 다시연락을 하였다 그녀는 나에게 온다고하였다 호텔로 돌아온 나는 그녀와굉장히 즐거운 밤을 보냈다 자세한건 태클건때문에  올리지 않습니다 잠자리얘기 ㅎㅎ

Comments